청정 자연이 살아 숨 쉬는 태국 끄라비.  아름다운 자연 중에서도 관광객과 현지인들이 사랑하는 장소, 에메랄드풀블루풀를 방문했다. 자연과 물아일체가 되는 끄라비 여행, 지금부터 시작한다.

태국 크라비 풀

에메랄드풀과 블루풀은 같은 장소에 위치해있으며, 고도만 다를 뿐 들어가는 입구는 동일하다. 아오낭비치에서나 끄라비 시내에서도 먼 위치에 있기 때문에 일반 대중교통으로는 오기 힘들다. 투어를 신청하거나 오토바이를 빌려서 와야 한다.

태국 크라비 풀

에디터 Y는 아오낭비치에서 오토바이를 타고 약 1시간 15분을 달려 도착했다. 에메랄드풀 입구에 오면 위 표지판이 보일 것이다. 별도의 주차료는 없으며, 화장실과 간단히 씻을 수 있는 샤워실이 주변에 구비되어 있다.

태국 크라비 풀 태국 크라비 풀

에메랄드풀과 블루풀은 태국의 국립공원에 속해 있다. 외국인은 국립공원 입장료로 성인 기준 200바트를 지불해야 한다. 오픈 시간은 8시 30분이며 16시 30분까지 입장할 수 있다.

태국 크라비 풀

입장료를 지불하고 들어가니 푸릇푸릇한 나무와 큰 표지판이 반겨준다. 에메랄드 풀로 가는 방법은 직진하거나 오른쪽 길로 가는 방법이 있다.

태국 크라비 풀

오른 편으로 가게 되면 우거진 나무들과 늪지대, 에메랄드풀에서부터 내려오는 암반수를 보며 올라갈 수 있다.

태국 크라비 풀

입구에서 그대로 직진을 하면 넓은 야자수 나무길이 조성되어 있어 삼림욕을 하기에 좋다. 담양의 죽녹원이 떠오르는 모습이다.

태국 크라비 풀

에디터 Y는 올라가는 길에는 오른쪽을 택하고, 내려오는 길에는 다른 코스로 가기로 정했다. 오른쪽 길로 걸어가면 암반수와 나무들을 볼 수 있다. 에메랄드 색은 아니지만 바닥이 다 보일 정도로 투명한 물빛이다.

태국 크라비 풀

길이 한 방향뿐이니 거동이 불편하거나 좁은 길을 싫어한다면, 입구에서부터 직진해서 가기를 추천한다.

태국 크라비 풀

블루풀 가는 길에 에메랄드풀이 있다. 에디터 Y는 더 높은 고지대에 있는 블루풀을 먼저 구경한 후, 에메랄드풀로 내려와 수영하는 코스로 정했다. 블루풀은 에메랄드풀과 다르게 입장시간이 다르다. 블루풀은 10시부터 15시 30분까지 관람이 가능하며 그 이후에는 문을 개방하지 않는다.

태국 크라비 풀

블루풀로 가는 길도 아름답게 조성되어 있다. 험하지 않은 길이니 가벼운 운동화나 샌들로도 방문해도 괜찮다.

태국 크라비 풀

블루풀로 가다 보면 다시 한번 울타리가 나오고, 표지판을 볼 수 있다. 블루풀은 5월부터 12월까지 접근이 안 되는 것으로 적혀있는데, 직원들이 상관없다고 안내해 주어 들어갈 수 있었다. 에디터 Y가 방문한 시기가 5월 초라 그런지는 몰라도, 블루풀을 목적으로 방문한다면 잘 알아보고 오는 것을 추천한다.

태국 크라비 풀 태국 크라비 풀

블루풀의 표지판을 보게 되는 순간, 멀리서부터 신비한 호수가 눈앞에 아른거린다. 마치 요정의 숲에 온 것 같은 느낌이다.

태국 크라비 풀

에디터 Y는 블루풀을 보자마자 저 표정을 지었다. 블루, 에메랄드 그 이상의 색깔을 나타내며 형언할 수 없을 정도로 맑았다. 보정이 필요 없는 색 그 자체로 대자연을 나타내고 있다.

태국 크라비 풀

고요하고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블루풀을 바라보고 있으면, 나도 모르게 블루풀에 빠지고 싶단 생각이 들 정도로 아름답다.

태국 크라비 풀

블루풀을 구경하고 나서 10분 정도만 내려오면 에메랄드풀이 나온다. 말 그대로 에메랄드빛을 나타내는 천연 수영장이라 에메랄드풀이라고 불린다.

태국 크라비 풀

물에 들어가지 못하는 블루풀과 달리, 에메랄드풀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즐기고 있는 모습이다. 끄라비에 거주하는 현지인부터 많은 관광객들로 가득 찬 에메랄드풀. 에디터 Y는 주말에 방문해서 그런지 사람이 더 많았다.

태국 크라비 풀

에메랄드풀은 수심이 깊지 않아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즐길 수 있다. 가족 단위 여행자라면 이보다 더 좋은 천연 수영장은 찾기 힘들 것이다.

태국 크라비 풀

큰 에메랄드풀 옆에는 영유아가 놀기에 좋은 장소도 마련되어 있으니 걱정하지 말자.

태국 크라비 풀

에메랄드풀 바깥에는 미끄러지지 않게 주변 통로들이 나무판자로 되어있어 안심해도 좋다. 에메랄드 색의 호수를 보니 에디터 Y도 뛰어들 수밖에 없었다.

태국 크라비 풀

에디터 Y는 에메랄드풀에 놀러 온 현지인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. 다양한 국가에서 온 사람들과 소통하고 문화를 공유하면서 비로소 여행이 완성되는 기분을 만끽할 수 있었다. 진정한 여행을 하고 싶다면 에메랄드풀로 가자.

태국 크라비 풀

끄라비의 대자연, 블루풀과 에메랄드풀 어떠했는가. 당장 끄라비 비행기 티켓을 발권하고 싶은 마음이 들게 하는 배경이다. 끄라비 여행을 계획 중이라면, 블루풀과 에메랄드풀은 일정에 꼭 포함시키기를 권한다.​ 또한 끄라비를 방문 예정이라면, 가장 편안한 방법인 비행기를 추천한다.


끄라비에는 아름다운 자연이 무궁무진하다. 앞으로 더 많은 정보로 찾아올 에디터 Y의 끄라비 여행, 기대해도 좋다. ​

✔️ 끄라비 에메랄드풀 & 블루풀
– 운영시간 : 월~일 08:30-16:30
– 이용요금 : 200바트
– 주소 : W7G9+27J, Khlong Thom Nuea, Khlong Thom District, Krabi 81120

# 태국 여행의 모든 것, KKday와 함께하세요
🛒타일랜드 패스(입국허가서) 신청 대행 서비스
🛒태국 데이터 유심 무제한 이심(eSIM)
🛒끄라비 마사지 렛츠 릴렉스 스파
🛒방콕 PCR 검사 + 신속항원검사 + 증명서
🛒방콕 공항 – 방콕 시내 프라이빗 픽업 샌딩